대현초등학교 로고이미지

가정통신문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아동 실종 유괴 예방 요령 및 아동보호활동 강화
작성자 이보미 등록일 19.06.27 조회수 432
첨부파일

학부모님 안녕하십니까?

학생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학교생활을 위하여 다음 사항을 숙지하시어 늘 안전한 학교생활이 이루어지도록 가정에서 적극 지도 바랍니다.

아동 실종유괴 예방수칙

 

1. 부모님, 선생님과 함께 약속한 길로만 다녀요.

- ·하굣길에 있는 우범지역과 안전 사각지대를 파악하여 아이에게 위험한 곳을 미리 알려주고, 통학 시 미리 약속한 안전한 길로만 다닐 수 있도록 이동 경로를 정해주세요.

2. ·하굣길에는 친구들과 함께 다녀요.

- ·하굣길에 혼자 다니는 것보다 친구들과 어울려 다니는 것이 더 안전합니다. 친구들과 함께 다닐 수 있도록 지도해주세요.

3. 이름과 전화번호는 절대로 알려주지 않아요.

- 응급상황을 대비하여 자녀가 부모님의 이름과 연락처를 외울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하지만 낯선 사람에게는 이름과 주소, 전화번호 등 본인과 가족의 개인 정보는 절대로 알려주지 않도록 지도해주세요.

4. 낯선 사람이 도움을 요청하면 부모님께 꼭 허락을 받아요.

- 정상적인 어른은 어린아이에게 도움을 요청하지 않는 다는 것을 알려주고, 정중하게 거절할 수 있도록 지도해주세요. 낯선 사람에게 예의 바르게 행동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스스로의 안전을 지키는 것이 먼저라는 것을 강조해 주세요.

5. 위급한 상황에서는 큰소리로 도움을 요청해요.

 

- 위험한 상황에는 주변의 편의점이나 아동안전지킴이집간판이 부착된 가게에 들어가 도움을 요청하도록 지도해주세요.

<유괴 시도 예시 >

 

학교 및 아파트 인근 지역에서 낯선 아저씨가 다가와 어디론가 같이 가자고함

00아파트 가는 길을 물어보면서 같이 타고 가면서 알려 달라고 요구함

00 가는 길을 알려달라고 물으며, 본인은 몸이 불편해서 잘 못 알아듣겠다고 차를 같이 타고 가서 알려달라고 요구함

부모님이 꼭 알아두세요!

아이의 지문 등 사전등록을 미리 등록 하세요

- 아이의 지문과 사진등 신상정보를 경찰시스템에 미리 등록해 실종시 신속한 신원으로 보호자에게 인계하는 실종예방 제도입니다.

- 방법은 경찰청 안전드림, 안전드림 앱, 또는 경찰관서 방문하여 등록 가능합니다

자녀를 집에 혼자 두지 마세요

- 잠시 외출한다고 아이를 혼자 두고 다니지 마세요.

- 특히 아이가 잠든 틈에 외출은 금물입니다.

- 아이가 집 바깥으로 엄마를 찾으러 나올 수 있습니다.

- 외출할 때는 친척이나 이웃에게 자녀를 돌봐 달라고 부탁합니다.

아이사랑 3대 실천 사항 : 혼자 두지 마세요 / 굶기지 마세요 / 때리지 마세요

항상 자녀와 함께 다니세요

- 가까운 곳에 외출했을 때에도 잠시도 아이 혼자 두지 마세요.

- 특히, 가까운 백화점· 슈퍼· 시장· 쇼핑몰· 영화관· 공원· 공중화장실 등에서 주의 하세요.

- 화장실을 혼자 가거나 심부름을 시키거나 자동차 안에 혼자 두는 것도 위험합니다.

실종아동 예방용품을 활용하세요
- 아이가 어리거나 장애로 말을 못하는 경우 실종아동 예방용품을 착용하세요.

- 이름표 등을 착용하게 하고, 아이의 이름과 연락처 등을 적을 때에는 바깥으로 쉽게 드러나지 않는 옷 안쪽이나 신발 밑창 등에 새겨주는 것이 좋습니다.

- 낯선 사람이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유괴의 소지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자녀에 관한 정보들을 기억해 주세요
- 자녀의 키, 몸무게, 생년월일, 신체특징, 버릇 등 상세한 정보를알아두는 것은 실종아동 예방 및 실종아동 발생시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습니다.

- 매일매일 자녀가 어떤 옷을 입었는지 기억해두고, 아이의 인적 사항을 적어 둔 카드를 집에 비치해 둡니다.

자녀의 하루 일과와 친한 친구들을 알아두세요
- 아이가 놀러 나갔다가 집으로 돌아오지 않는 경우, 재빨리 아이를 수소문해 볼 수 있으려면 아이의 하루 일과를 부모가 자세히 알고 있어야 합니다.

- 바깥에 있는 아이가 구체적으로 어디에서, 누구와 있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 외출할 때에는 누구와 가는지, 언제 돌아올 것인지, 어디로 가는지 등을 물어보고 시간 약속을 지키도록 가르칩니다.

정기적으로 자녀사진을 찍어두세요

- 실종아동이 발생했을 때 가장 중요한 정보는 바로 아이들의 사진입니다. 아이들은 특히 성장이 빠르므로 너무 오래된 사진은 실종아동 찾기에 도움을 줄 수 없습니다. 가능한 정기적으로 아이 사진을 찍어 보관 합니다.

 

아이들에게 이것만큼은 꼭 가르쳐 주세요!

 

아이에게 이름·나이· 주소· 전화번호· 부모이름 등을 기억하도록 가르치세요
- 평소 잘 알고 있는 내용도 당황하면 잊어버리기 쉬우므로 아주 익숙해지도록 반복해서 연습시켜야 합니다. 아이와 함께 실종아동 발생상황을 연출해 보고 함께 연극(역할극 등)을 해 보는 것이 꼭 필요합니다.

- , 쇼핑몰이나 공원 등에서 길을 잃을 경우, 무작정 길을 걷지 말고 그 자리에서 멈춰 서서 기다리게 하고, 주위 어른들이나 경찰관에게 도움을 요청하게 하는 연습을 해 보는 것입니다.

- 만약 아이가 전화할 수 있다면, 당황하지 말고 근처 공중전화나 가게에 들어가 부모에게 전화를 하고, 182 혹은 112에 신고하도록 가르칩니다.

밖에 나갈 때는 누구랑 어디에 가는지 꼭 이야기 하도록 가르치세요
- 평소에 밖으로 놀러 나갈 때에는 누구와 어디에 가는지 이야기하고, 언제 돌아올 것인지 등을 부모와 약속하는 습관을 들입니다.

- 또 가급적 외부에서는 잠시라도 혼자 다니지 않고, 친구들과 함께 다니도록 가르칩니다.

- 특히, 사람이 많은 공원이나 놀이터, 공중화장실 등에 갈 때에는 친구들이나 믿을만한 어른과 함께 가도록 합니다.

낯선 사람을 따라가지 않도록 주의 시키세요
- 처음 보거나 잘 알지 못하는 사람을 따라가지 않도록 주의 시킵니다. - 막연히 낯선 사람을 경계하라고 가르치기보다는, 구체적인 예를 들어설명합니다.

- , 길을 물어 보며 차에 태우거나, 엄마 친구를 사칭하거나, 강아지를 함께 찾아달라는 등 도움을 요청할때도 단호히 거부할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 만약 낯선 사람이 자신의 이름을 부르며 데려 가려고 할 때에는 소리를 질러 주위 사람들에게 도움을 청하도록 가르쳐야 합니다.

납치범들이 물건을 들어달라고 하거나 땅에 떨어진 물건을 주워달라고 하면서 접근하여 차량 등에 납치하는 것에 유의합니다.

 

 

실종발생 시 대처요령

 

조그만 관심과 적극성이 큰 도움이 됩니다

- 실종아동등은 보통 큰 백화점, 쇼핑센터, 유원지, 놀이공원, 공공장소 등에서 순간적인 부주의로 발생합니다.

- 가정문제로 인한 부모의 관심부족이나 보호소홀, 고의적인 유기, 유괴 등의 경우 아이에게 다시 집을 찾아주기란 어렵고 힘든 문제입니다. - 그러나 순간적인 부주의로 인한 실종아동은 우리들의 조그마한 관심으로도 대부분 부모의 품안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길을 잃은 아이를 발견하게 되면 다음과 같이 해주세요

- 평소 똑똑한 아이도 길을 잃고 겁에 질리게 되면 묻는 말에도 제대로 대답할 수가 없으므로 아이의 불안한 마음상태를 이해하고 달래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가장 먼저 112나 경찰청 실종아동찾기센터(국번없이 182)로 신고합니다.

아이가 있는 장소에 그대로 서서 일단은 아이의 부모를 기다립니다. - 아이가 잠깐 한눈을 팔거나 부모의 부주의로 아이와 떨어진 경우 아이의 부모는 가까운 장소에 있기 마련입니다.

아이에게 이름과 사는 곳, 전화번호 등을 물어봅니다.

- 이름을 불러주면서 달랩니다. 아이혼자서 가버리게 내버려두면 안됩니다.

아이의 의복이나 신발, 소지품 등을 확인해보세요.

- 유괴방지를 위해서 아이이름이나 집 전화번호 등을 보이지 않는 곳에 새겨둡니다.

백화점이나 쇼핑센터의 경우 안내데스크나 방송실에 문의를 하면 실종아동 찾기 안내 방송을 해줍니다.

아이를 실종아동 보호센터나 경찰서, 지구대(파출소) 등에 인계하는 경우 아이를 발견하신 분의 이름, 연락처와 주소 등은 남겨 두세요.

이전글 2019 울산창의교육센터 여름방학 창의교실 안내
다음글 2020년 교육비특별회계 예산편성 의견수렴 시민참여예산 설문조사